삶, 묵상2018. 8. 28. 20:49


혹시... 당신의 나이, 마흔 한 살인가?

그렇다면 당신의 나이는 이제 한 살이다.

혹시.. 당신의 나이는 예순 세 살인가?

그렇다면 당신의 나이는 세 살이다.


횟수에 상관없이 사람은 반복적으로 한 살부터 열 살을 산다는 느낌이 든다.

새로운 사춘기가 오고, 새로운 몸의 변화가 오고, 다시 어린아이가 되곤 한다.

사람의 나이에서 앞 자리수는 횟수를 의미할 뿐,

우리는 한 살로부터 시작된 삶을 열 살까지 살아내는 일을 여러 번 반복하다가 생을 마치는 것이다.


그래서 사람은 평생 어린아이다.


/


[A person lives ten years of his life.]


Are you... your age, 41?

Then your age is now one year old.

Are you... are you sixty-three?

Then you are three years old.


Regardless of the number of times, people feel that they live from one to 10 years of age repeatedly.

A new puberty comes, a new body change comes, and it often becomes a child again.

The first digit in a person's age only means the number of times.

We end our lives by repeating many times that we live from one year to ten.

So man is a child all his life.

youtube : https://www.youtube.com/channel/UCXbdgLjkg7QQxFqAglMiJ0Q



'삶, 묵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[묵상] 노동은... 예배다.  (0) 2018.09.12
[묵상] '내 인생의 코끼리 한 마리'를 적는 일  (0) 2018.08.30
[묵상] 사람은 평생 열 살을 산다.  (0) 2018.08.28
[묵상] 독서의 이유  (0) 2018.08.27
[묵상] 시간은...  (0) 2018.08.22
[삶] 죽고 싶은 날  (0) 2018.08.17
Posted by 소설읽어주는남자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