삶, 묵상2019. 2. 22. 08:29


소설수범을 인성의 좋은 덕목으로 이야기하고, 심지어 가르치기도 하면서,

솔선수범을 행동에 옮기는 사람을 '이상한 사람'이나 '눈치 보는 사람'으로

여기는 이상한 세상.


내가 사는 세상은, 여전히 뭔가 아귀가 들어맞지 않는,

아귀가 들어맞는 게 오히려 이상한, 그런 이상한 세상이다.


youtube - https://www.youtube.com/channel/UCXbdgLjkg7QQxFqAglMiJ0Q



Posted by 소설읽어주는남자

댓글을 달아 주세요